제천화폐 모아, 5월 100억원 규모 10% 특별할인 판매

  • 유소진 기자
  • 발행 2021-04-30 13:48
- 공공배달앱 '배달모아' 결제 연동, 제천화폐 결제 비율 64%

▲ 제천시 모아카드 


JD News 유소진 기자 = 제천시는 오는 5월도 총100억 원 규모(지류형 50억원, 카드․모바일형 50억원)로 10% 특별할인 판매를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지류형 제천화폐는 판매대행점인 53개 금융기관에서 구입이 가능하며, 제천화폐 모아카드는 관내 농협 및 우체국을 방문하여 발급 가능하고 카드·모바일형의 충전은 금융기관 방문 또는 스마트폰 앱 ‘지역상품권 chak’을 통해 할 수 있다.

소상공인의 수수료 부담 경감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도입한 제천시 공공배달앱 ‘배달모아’에서도 제천화폐 모아카드 및 모바일로 쉽게 결제할 수 있다.

실제로 공공배달앱 ‘배달모아’에서 총 결제된 금액 대비 제천화폐 결제 비율이 64%를 차지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배달모아 입점 업체의 모바일 모아 가맹점 가입 비율을 늘려나갈 계획이다.

또한, 제천시에서는 제천화폐 유통량이 증가함에 따라 건전유통을 위해 가맹점별 환전현황 등 상품권 유통 이력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 하고 있으며, '지역사랑상품권 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에 의거, 물품대금 지급 등 정당한 거래 행위로 취득한 제천화폐가 아니거나 매출금액 이상으로 제천화폐를 환전하는 경우 최대 2천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으므로 반드시 올바른 방법으로 제천화폐를 사용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시는 올해 1,250억 원의 제천화폐를 발행할 계획으로, 사용의 효율성 및 시대적 흐름에 발맞춰 제천화폐 모아카드 출시를 기반으로 전자화폐의 발행 비율을 점차 늘려나갈 계획이다.

<저작권자 ⓒ JD뉴스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