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유리, 영화 ‘돌핀’ 주인공 캐스팅! 차기작으로 독립영화 선택 ‘눈길’

  • 유소진 기자
  • 발행 2021-09-14 14:43
- 영화 ‘돌핀’에서 주인공 ‘나영’ 역으로 출연 확정


JD News 유소진 기자 = 권유리(소녀시대 유리, 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가 독립영화로 스크린 컴백을 예고했다.

권유리는 가족밖에 모르던 마을 지킴이 ‘나영’이 볼링의 매력에 빠져 올인하는 내용을 담은 영화 ‘돌핀’(각본, 감독 배두리)에 주인공 ‘나영’ 역으로 출연을 확정 지었다고 14일 밝혔다.

권유리가 연기할 ‘나영’은 작은 마을에서 태어나 그곳을 한 번도 벗어난 적 없는 지역 소식지 직원으로, 가족과 마을 사람들을 살뜰히 보살피는 낙으로 살아가는 인물이다.

특히 권유리는 변화를 두려워하던 ‘나영’이 볼링을 배우며 닫혔던 마음의 문을 열고 희망을 갖게 되는 과정을 현실감 넘치는 연기를 통해 그려낼 것으로 큰 기대를 모은다.

권유리는 지금까지 다양한 드라마, 영화 등에 출연해 필모그래피를 쌓아왔으며, 최근 종영한 MBN 드라마 ‘보쌈-운명을 훔치다’에서 화인옹주 수경 역을 맡아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MBN 드라마 역대 최고 시청률 기록을 이끌어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이 처럼 배우로서 앞으로 행보가 주목되고 있는 상황에서 권유리는 차기작으로 독립영화 ‘돌핀’을 선택하면서 또 어떤 모습으로 관객들의 감성과 공감을 이끌어낼지 벌써부터 관심이 집중된다.

<저작권자 ⓒ JD뉴스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