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택과 문화의 만남, '동양화 김상순 작가' 부채전시회 열려

  • 석의환 기자
  • 발행 2021-09-11 18:07
- 영월군 주천면 조견당에서 작가 김상순 부채전시회 성황리에 마무리

▲ 작가 김상순 모습

        

JD News 석의환 기자 = 지난 10일 고택문화행사의 날 일환으로 영월군 주천면에 소재한 조견당(집주인 김주태)에서 작가 김상순씨의 부채전시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는 부채전시회 뿐만 아니라 안주인 안양순씨가 주관한 전통차 체험을 위한 찻자리, 제프밴드의 공연 그리고 민화부채 그리기 체험 등 다양한 문화로 진행됐다.

또 이날은 인근 하반하 세계 여행학교 학생들이 참석해 전통가옥의 체험, 부채전시회 관람, 민화부채그리기 등 여러 가지 체험을 했으며, 이 학교 교사인 임해인씨는 “학생들에게 잘 보존된 한옥을 보여주고 전통문화를 체험 할 수 있어서 참 의미 있었다”라며 호평 했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조견당 주인 김주태씨는 “비록 작지만 농촌지역에 잘 보존되어 있는 토착 문화를 알릴 기회의 행사였다”라며 "내년부터는 이 행사를 단오와 함께하는 행사로 발전 시킬뿐 만 아니라 조견당의 오랜 전통인 ’보릿고개 음식 먹어보기‘ 행사도 기획하고 있으니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 부탁한다" 라고 의미와 계획을 밝혔다.


▲ 영월군 주천면 조견당 전경
        

▲ 조견당 안주인 안양순씨
        

▲ 작가 김상순 부채전시 모습
         

▲ 민화부채 그리기 체험하는 하반하 세계여행학교 학생들 모습
         


<저작권자 ⓒ JD뉴스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