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신강림’ 차은우, ‘심쿵 장인’의 명대사&명장면 BEST 5!

  • 이용희 기자
  • 발행 2021-02-02 09:56


JD News 이용희 기자 = 차은우가 ‘여신강림’ 속 ‘심쿵 장인’으로 활약하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르르 녹이고 있다.

차은우는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겨두고 있는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연출 김상협/ 극본 이시은/ 기획 tvN,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본팩토리, 스튜디오N)에서 ‘이수호’ 역을 맡아 입체적인 캐릭터가 가진 다채로운 매력을 실감 나게 표현하며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무엇보다 차은우는 극 초반 ‘까칠한 냉미남’이었던 수호가 주경(문가영)을 만나 ‘로맨틱 따도남(따뜻한 도시 남자)’으로 변해가는 모습을 자연스럽게 그려내고 있다. 이 과정에서 안방극장에 핑크빛 설렘을 전한 차은우의 심쿵 명대사, 명장면을 꼽아봤다.

▶ 위기의 주경을 구한 백마 탄 왕자님 등장 (2회)

첫 등장부터 저세상 까칠함으로 보는 이들을 얼어붙게 만들었던 수호는 2회 엔딩에서 미묘한 반전 매력을 드러내 설렘 지수를 끌어올렸다. 교실에서 우연한 사고로 얼굴이 케이크 범벅 된 주경이 친구들에게 민낯을 들킬까 봐 걱정하던 그때, 수호가 백마 탄 왕자처럼 등장해 교복 재킷으로 주경의 얼굴을 감쌌다. 이 장면에서 차은우는 차갑게만 보이던 캐릭터 뒤에 감춰져 있던 따뜻한 배려심을 담백하게 연기하며 시청자들의 흐뭇한 미소를 자아냈다.

▶ 주경의 자존감 지킴이 등극 “너 화장 안해도 예뻐~” (5회)

5회에서는 주경을 향한 수호의 마음은 조금씩 커져갔고, 수호는 서툴지만 자신의 방식대로 마음을 표현했다. 주경이 좋아하는 딸기 주스를 무심히 건네기도 했고, 섬유 유연제 향을 핑계로 주경을 꼭 끌어안기도. 특히, 자신 없는 민낯 때문에 자존감이 낮아진 주경에게 건넨 수호의 한마디 “너. 화장 안 해도 예뻐”는 그녀의 자존감과 심쿵 지수를 동시에 높였다. 이처럼 차은우는 시크한 듯 다정한 눈빛과 말투로 캐릭터의 감정을 보는 이들에게 고스란히 전하며 심장을 두근거리게 했다.



▶ 돌직구 고백에 달콤 첫 키스까지 “내가 좋아하는 사람, 너야!” (8회)

차은우는 8회에서 역대급 달달 엔딩으로 안방극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수호는 자신이 수진(박유나)을 좋아하는 것으로 오해하던 주경에게 “내가 좋아하는 사람, 너야”라는 돌직구 고백과 함께 뜨거운 입맞춤을 건네며 거침없이 다가갔다. 고백하던 순간의 캠핑장 분위기와 차은우의 눈빛 그리고 OST까지 완벽한 삼박자를 이루며 새로운 ‘로코 새싹’의 탄생을 알렸다.

▶ 주경 외엔 모두 철벽 “내 여자친구 임주경이야!” (12회)

12회에서 수호는 어설펐던 감정 표현을 적극적으로 바꾸며 주경과의 사이를 더욱 돈독하게 했다. 주경에게 좋아하는 마음을 표현하는 방식은 물론 거절하는 방식도 확실했다. 수호는 자신을 좋아하는 수진의 대시에 “내 여자친구 임주경이야”라고 선언하며 일말의 여지 없이 선을 그었다. 차은우는 짧은 순간 단호한 말투로 주경을 향한 확고한 마음을 드러내며, 달달한 연애 장면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보는 이들의 마음을 ‘심쿵’하게 했다.

▶어디서도 볼 수 없는 수호의 ‘특급 비타민 애교’ (13회)

13회에서 수호는 친구들에게 과거 모습이 알려져 패닉에 빠진 주경의 기분을 풀어주기 위해 ‘특급 비타민 애교’를 선보였다. 둘만의 공간인 만화방에서 수호는 어린 시절 주경이 자신을 위로했던 것과 똑같은 방법으로 그녀를 위로했다. “나 여기서 계속 기다렸다~람쥐”, “이래도 안웃냐~옹이”라는 유치한 말장난을 하는 수호의 스윗한 모습은 침울했던 주경을 미소 짓게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부끄러움을 참고 어색한 율동으로 오직 주경만을 위한 애교 영상을 완성, 닫혀있던 주경의 마음을 활짝 열었다. 차은우의 귀여운 애교를 본 시청자들 또한 캐릭터의 넘치는 매력에 푹 빠져들었다.

이렇듯 차은우는 매회 빼놓을 수 없는 심쿵 명장면, 명대사로 주경과 시청자들을 설레게 만들고 있다. 최종 엔딩을 향한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는 가운데, 차은우표 수호의 직진 모드가 계속 이어질 수 있을지 기대가 쏠린다.

한편, 차은우가 출연 중인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은 매주 수, 목 밤 10시 30분 방송된다.

<저작권자 ⓒ JD뉴스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