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 저소득 위기가구 한시적 생계지원

  • 유소진 기자
  • 발행 2021-04-28 09:59
- 저소득층 가구 대상 한시생계비 1가구당 50만원 지원
- 올해 3월 1일 기준 가구 소득이 중위소득 75% 이하, 재산 3억원 미만가구

▲ 단양군 '한시 생계지원' 포스터


JD News 유소진 기자 = 단양군은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정부지원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한시 생계지원’ 사업을 28일 추진한다고 밝혔다.


‘한시 생계지원’은 코로나19로 소득이 감소해 생활에 어려움이 있으나, 피해 지원을 받지 못하는 저소득층 가구를 대상으로 한시생계비 1가구당 50만원을 지급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올해 3월 1일 기준 가구 소득이 기준 중위소득 75% 이하, 재산 3억 원 미만 가구다.


기초생활보장(생계급여). 긴급복지(생계지원) 대상자, 타 코로나19 피해지원 사업 대상자는 중복 지원이 불가하다.


다만, 소규모 농가(어업·임업인 포함) 등을 대상으로 한 경영지원 바우처(30만원)를 지급 받는 사람 중 한시 생계지원 대상에 선정될 경우 차액 20만원을 지원 받을 수 있다.


신청은 오는 5월 10일부터 28일까지 ‘복지로’(www.bokjiro.go.kr)에서 온라인(홀짝제, 출생연도 끝자리)으로 접수하거나, 5월 17일부터 6월 4일까지 주소지 관할 읍·면사무소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보건상담센터(129), 코로나19 중수본 한시생계지원(1577-9333)또는 주소지 관할 읍·면사무소로 문의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기 위해 가급적 비대면 온라인 신청을 당부드린다”며,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저소득 위기가구의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보탬이 되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JD뉴스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