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 가곡면, 산불예방 캠페인·환경정화 운동

  • 유소진 기자
  • 발행 2021-03-25 10:39
- 가곡면 남한강변 갈대숲 일원서 40여명 모여 환경정화 활동 실시
- ‘내 집 앞 내 골목은 내가 청소하기’ 캠페인

JD News 유소진 기자 = 단양군 가곡면에서 새봄을 맞아 깨끗하고, 산불 없는 가곡면 만들기에 나섰다.


지난 24일 가곡면은 남한강변 갈대숲 일원에서 지역내 새마을남녀협의회, 산불감시원, 공무원 등 40여명이 모여 산불예방 캠페인과 환경정화 활동을 실시했다.


사평리 일원에서 진행된 이날 캠페인은 ‘내 집 앞 내 골목은 내가 청소하기’ 라는 슬로건으로 △쓰레기 무단투기 및 소각금지 △재활용품 분리배출 △일회용품 줄이기 등을 홍보하고 환경정화 활동을 진행해 일반쓰레기 0.5톤을 수거했다. 또한, 행사 참가자들은 어깨띠를 매고 봄철 건조기 논·밭두렁 소각 금지 등 산불예방 캠페인도 함께 진행했다.


가곡면장은 “봄철 산불 예방을 위해 사소한 일에도 주의하는 습관과 깨끗한 환경 유지를 위한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요구된다”며 “주민의식 개선을 통해 산불예방과 쓰레기와 오물들이 말끔히 제거된 단양강변을 보니 신종코로나바이러스-19로 무거웠던 마음도 한결 가벼워지는 것 같다”며 “앞으로도 자연보호 활동과 녹생생활을 꾸준히 실천해 아름다운 단양강의 생태환경을 보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JD뉴스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