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우먼’ 김봉만, 비주얼부터 긴장감까지 ‘눈길’

  • 유소진 기자
  • 발행 2021-10-06 13:29
- ‘우직한 수행비서’ 정도우역으로 활약 기대


JD News 유소진 기자 = SBS 금, 토드라마 ‘원 더 우먼(One the Woman)’(연출 최영훈 /극본 김윤 /제작 길픽쳐스) 에서 한성혜(진서연 분)의 경호원이자 수행비서인 정도우역으로 분한 배우 김봉만이 비주얼부터 연기까지 등장마다 긴장감을 더하며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하게 했다.

극 중 정도우는 한성혜의 한주그룹 내 서열과 대외적인 이미지를 지키기 위해 다른 사람에게는 까칠하지만, 한성혜에게만은 충직하게 대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여기에 훤칠한 키와 수트 착장으로 ‘우직한 수행비서’ 정도우 그 자체를 만들어 내고 있다.

특히 지난 방송에서는 유민그룹 총수 승계를 방해하고, 강미나(이하늬 분)에게 마약 혐의를 씌우기 위한 한성혜의 계략이 밝혀지며, 현재 강미나로 살고 있는 조연주(이하늬 분)와 한성혜의 대치가 예고된 상황이다.


배후인 한성혜의 조력자로 움직이는 정도우인만큼 계산적으로 관리된 이미지 이면에 그의 민낯이 드러날수록 극의 긴장감을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저작권자 ⓒ JD뉴스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